염윤곤
또 하나의 거대한 바벨탑을 보면서...(2008년 12월 14일 작성글)
2017-01-30 17:23:03
(이 글은 2008년 12월 14일 작성된 글입니다만 댓글에 스팸 문자가 있어 삭제 후 다시 올립니다. 양해를 부탁 드립니다)

"이 교회가 어떤 교회인가?"하고 뭍 영혼들이 궁금 해 할때에 홈페이지의 역할은 엄청 날 것으로 보고있습니다.    

특히, 우리교회에 대한 여러 신앙인들의 관심은 타 교회들과 이 도시를 넘어 전 세계를 아우르고 있다는 사실을 너무나 잘 알고 있습니다.

죽어가는 안타까운 생명을 살리시는 하나님의 은혜로 믿는 마음은 얻었으나 말씀안에 거한다는 것이 무슨 의미 인지 전혀 개념이 없었던 세상에서 가장 불쌍한 영혼이 바로 지난 날의 저였습니다.

하나님의 구원의 역사로 말미암아 극동방송을 통해 처음 서면 그리스도의 교회를 알게 되었고 실제로 교회 마당에 첫발을 내딛기 전에 이 곳 홈페이지부터 조심스럽게 검색했던 기억이 새삼 떠오릅니다.

특히 교회 소개란의 내용을 살피면서 불쌍한 제 영혼은 미세한 흥분이 시작되었고 링크를 통해 성경교육통신원을 발견한 후에 세례의 중요성에 대한 의문들이 하나씩 풀리면서 확신으로 다가오기 시작했고 급기야 이종배전도자에게 전화를 걸어 떨리는 음성으로 성경대로의 세례에 순종하고 싶다고 요청하기에까지 이르렀습니다.

-할렐루야-
  Yurijnzv : Date : [2020-07-28]     
how long erection last with viagra taking viagra for fun viagra sperm fertility
  Charlettetokd : Date : [2020-08-01]     
stories where wife uses viagra to humiliate husband when is the best time to take viagra before sex how does viagra promote vascular relaxation
  Krystynamvyj : Date : [2020-07-15]     
over the counter viagra for women viagra generic viagra-generics.us viagra generic gay viagra porn
이름        비밀번호       ※ 영문 or 숫자(4~10자)
            보안 코드를 입력하세요.          
메모
(120자)
아이콘